Posts Tagged ‘도날드 브라운’

[G2g] 프로풋볼 와일드카드

1월 6, 2014

               교주     제날     구빗
치@콜: 치프스 치프스 치프스
세@이세인츠 세인츠  이글즈
챠@벵: 벵갈     챠져스  챠져스
나@팩: 패커스 나이너  나이너
                     1         3        2

와일드주말.. 와일드 했읍니다.  일단 첫경기에서 개자들이 다 틀렸죠.  플옵 역사상 거의 가장 말도 안되게 경기가 뒤집힌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도대체 후반에 28점을 앞서다 진다는게 말이나 되는지.. 

28점을 앞선 알렉스 스미스는 “리드를 누려~~” 하다가 캐망신을 당했군요.
알렉스 스미스: 앤디 코치 님은 저의 멘토세요. 제가 이 28점 리드를 좀 누려도 될까요?
앤디: 알렉스… 리드 누려.. 이젠 우리가 28점을 앞서니 달리지 말고 신나게 던져 보자꾸나 알렉스야 패스점 누려
알렉스 스미스: 네.. 코치님.. (패스가 똥으로 변한다)
앤디: 야.. 아무리 패스를 누려도 똥이 버냐
알렉스 스미스: 전.. 코치님이 “우리 아가 이젠 과감히 똥도 던지고 진정 패스를 누리는 구나~~ ” 하며 칭찬해주실줄 알았는데 히힝~~

하지 않았을까 .. 궁금하군요.

반면.. 앤드류 럭… 정말 대단했읍니다. 사실 28점 뒤지고 것도 주로 자신의 똥땜에 그러면 기죽기 쉬운데,  똥 4번싸면 난다고 믿었는지.. 끝까지 힘내며 역전을 일궈냈으니…  콜추로선 매닝 전.혀  안아까울 정도였죠. 특히 자신의 팀 멤버 도널드 브라운의 똥울 줍어 타치다운 먹은 플레이… 이건 정말… 뒷물 역사 길이 남을 플레이라 할만합니다.

n-ANDREW-LUCK-large570

831810415

 세인츠와 이글즈 경기…. 늘 집밖에만 나서면 똥이 줄줄 세던 브리즈가 다시 똥질을 연발할땐, 세인추 오늘도 끝장 나는 구나 싶었는데, 어떻게 어떻게 간신히 이글즈를 이기는 군요, 새한마리 잡은 세인추는 또다시 새잡으로 새집에 들어가는 군요. 이번주 씨혹과의 경기는 지난 번 개쪽을 얼마나 피할수 있을지가 관건이 아닌가 싶군요.

공갈즈… 앤디 똥튼… 이넘은 시즌 중에 좀 하는 듯 하더니, 아주 변비약을 먹은듯이 줄줄 쌌죠.  챠져스는 호똥구리가 되어 똥만 주어먹고도 이길수 있는 경기가 되었읍니다.

나이너스와 패커스…  패커스는 최근 2년동안 나이너스에 줄패를 당하고 있었죠. 어제 경기는 매우 근접하긴 했으나… 캐퍼닉이 끝빨을 내며 경기를 끝냈읍니다. 패커스는 정말 다 잡은 경기를 캐퍼닉의 발에 날려버렸죠. 3공에서의 역전의 달리기에 패커스는 완전 날아갔읍니다. 특히 고어, 그리고 볼든, 데이비스를 꽉묶은 패커의 수비는 발군이긴 했으나, 캐퍼닉의 발.. 그리고 크랩트리의 캐치로 패커스를 눕힌 나이너즈… 비슷한 기량의 큐비 그리고 수비를 가진 팬터스와의 경기가 무척 기대가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