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s Tagged ‘아론 롸져스’

[Gsgs] 2016 프로풋볼 콘퍼런스

1월 23, 2016

 

현재까지 개찍의 성적을 종합해 보겠습니다.

경기 교주 구빗 제날
알밤@클렘슨 알밤 클렘슨 클렘슨
치프스@패츠 패츠 치프스 패츠
스틸@브롱코 브롱코 브롱코 스틸러즈
씨혹@팬더 팬더 씨혹 씨혹
팩커@카디널 팩커 카디널 카디털
통계 4 2 2

아직 3경기 남아 있으니, 이 번 주 찍기만 잘 하면 제가 우승할 수 있겠군요.

지난 주의 팩커즈 경기는 참 아쉬었습니다. ‘헤일 매리’가 ‘헤일 래리 (피츠제럴드)’로 부메랑이 되어 돌아 올 줄은 상상도 못했죠. 올시즌 헤일 메리를 두 번이나 성공시킨 아론 롸져스의 ‘헤일 메리 더블첵’이 ‘위 아 팔머즈 빰빠라빰빰빰빰’을 이길 수는 없었습니다. 파머즈 인슈어런스는 카디널즈의 칼슨 팔머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광고를 해야 하겠습니다.

탐 브래디와 페이튼 매닝이 또 만나게 될 걸 생각하니, 에스비에스 ‘불타는 청춘’ 프로를 보는 느낌이 다 드는 군요. 이 노장들은 김국진 강수지 커플 같구요. 매닝의 노쇠한 모습을 보면 이길 수 없을 것 같지만,  동부에 눈보라가 휘몰아쳐서 가족들 걱정하느라 패츠 선수들이 집중을 못해서 개운으로 브롱코가 이길 것 같습니다. 이 노땅들의 잔치는 류마티스 관절염 마냥 고저 날씨에 달려 있다는.

지난 주 팬더즈는 전반에 일찌감치 승부를 내고 놀면서 후반을 보냈죠. ‘캐치 미 이프 유캔’ 모드 였습니다. 카디널은 씨혹보다는 잘 하겠지만 그래도 팬더즈 보다는 한 수 아래처럼 보였습니다. 쌸롯도 눈이 많이 온 모양인데, 따뜻한 동네에 살던 새들에게는 뱅크오브아메리카 스테디움이 차가운 무덤이 될 것 같습니다. 팬더즈 선수들이 터치 다운 할때마다 어린 아이들에게 공을 나눠주는 정겨운 모습을 다시 보고 싶군요.

[G2g] 2014 프로풋볼 17주

12월 30, 2014

팬더즈는 뒷물타러가고,

챠져즈는 벌러덩 나자빠진 17주였습니다.

레이븐즈가 대신 들어가게 되었군요.

따라서 레이븐즈와 스틸러즈의 악연은 계속됩니다.

까마귀 쫓는데는 노란색 쓰레기 봉투가 최고라는데,

20141230_crow_yellow_trash_bag
하인즈 필드의 노란손수건이 얼마나

힘을 발휘할지 기대가 됩니다.

팩커즈는 롸져스가 부상을 당했으나,

와일드카드는 건너뛰게 되어서

회복기간을 가질수 있게 되어 다행입니다.

라이온즈의 매튜 스태포드는 원정만 가면 깨지니

좀 한심하군요.

원정남이라 불러줘야 겠습니다.

텍사스촌으로 원정가서도 호구짓만 하다 올것 같습니다.

[G2g] 2014 프로풋볼 13주

12월 2, 2014

꽤 흥미로운 13주였습니다.

다소 이기기 힘들어 보였던 경기들을

세인츠와 팔콘즈가 나란히 승리를 가져가면서

국남조 선두 다툼을 계속 하고 있습니다.

 

재규어즈도 자이언츠 상대로 1승을 챙기면서,

완봉패를 당한 레이더즈를 더욱 비참하게 만들었습니다.

 

챠져즈도 대단했죠.

레이븐즈를 상대로 어웨이 경기에서

끈질기게 물고 늘어지면서 이기더군요.

같은 날 미조의 다른 뒷물 후보팀들은 지고있는데,

챠져즈는 이 경기를 이겨서 뒷물 1순위가 되버립니다.

 

끝으로 패츠와 팩커즈의 경기.

미니 쑤퍼보울 같았습니다.

양쪽 큐비들 똥질 없이 깔끔하게 던졌지만,

롸져스에게 점수를 더 주고 싶은 경기였습니다.

 

패커즈가 요즘 부쩍 잘하는 이유가 뭘까요?

월가 저널은 연습 스케쥴 조절이 아닐까라고 소개합니다.

대부분의 팀들은 금요일날 마무리 연습을 하고

경기 전날인 토요일에 푹 쉬는데,

팩커즈는 금요일날 푹 쉬면서 마사지를 받고

토요일날 패드없이 벼락치기 연습을 한다는 군요.

 

하지만, 월가 저널은

시합 전날 푹 쉬는게 좋은건지 나쁜건지는

과학적으로 증명된게 없다면서

시합 전날,

자전거를 열심히 타는 싸이클  선수들과

가벼운 조깅이나 하면서 컨디션을 조절하는 마라톤

선수들을 예로 듭니다.

딱 짤라서 결론을 못 내려주는

월가 저널의 한계가 느껴지는 대목이였습니다.

 

개포츠의 분석으로는 금요일날 쉬는게

확실히 더 도움이 된다고 봅니다.

개포츠의 명문중의 하나인

마사지와 빠구리의 연관성을 돌이켜 볼 때,

토요일날 푹 쉬면서 늦은 밤

빠구리생각에 좆물  쫙 빼는 것 보다,

금요일날 일찌감치 다 빼버리고

토요일날 고된 훈련 뒤에

모든 보지들이 오나미처럼 보여 잠을 푹자게 되면,

몸은 정자가 리필되는 시간을 가지게 되면서

일요일날 경기장에서 마구 휘젖고 다니게  만드는

힘을 선수들에게 제공한다는 거죠.

 

이와 관련된 웹을 좀 뒤져보니,

권투왕 알리는 중요한 시합이 있으면,

한달 반 정도 금욕을 했다는 이야기도 다 있군요.